구인구직 | 룸메이트·방세 | 사고팔고 | 수다방

게시판 사용 시 문제·불편 접수 = atlanta4989@outlook.com

제목미국에서 사주(전화상담)하시는 분 소개 해드려요 (필요하고 관심있는 분 보세요)2022-08-10 17:25
작성자

검색해서 미국에서 사주 상담하시는 분 찾았는데.. 많은 도움 되어서   우리 커뮤니티에도 필요하신 분들위해 올립니다 


https://usa-saju.blogspot.com/


안녕하세요!  

사주를 미신이라고 생각 하신다면 잘못된 생각이십니다.
사주명리 원리가  미신적인 요소와 뒤 섞여 있는 것이지.   사주 명리 자체가
미신이 아닙니다. 잘못된 건강 관련 의견이   올바른 건강 상식과 지식에 틈 바구니
에 언제나 상존하듯이  그 자체가 믿기 어려운 미신으로 치부 될 수는 없습니다 
 

음양오행의 원리로 사주팔자라는 것은 사주명리로 이해 하셔야 하고 
중국 고전에 명시하듯 

"사람이 명을 알 수 있다면 다툼을 그칠 수 있고, 분수가 아닌 생각을 물리칠 수 있다. 
 무릇 일체의 부귀(富貴), 궁통(窮通), 장수·요절(壽夭)과의 조우를 모두 하늘의 뜻에 따라서 
 그대로 쫒을 것이다."

"사주는 재대로 공부한자에 의해 비유가 아닌 반드시 현대적인 해석을 요합니다." 

사주를 봄으로써 자기 사주에 대한 자신의 기질과 자기가 갈 수 있는 최고 지향점 또는 
욕심 내지 말아야 하는 것을 알고 자기 자신을 제대로 아는 것을, 알려드리는 것을 주 
목적으로 합니다.  힘든 시기가 있고 좋은 시기가 있어서 힘 든시간에는 필요 없는 다툼과
멈추고 준비해야 하고  좋은 시기에는 자신의 기질을 펼쳐야 합니다 

당신의 태어난 생 년/월/일/시 사주를 통해 자기 자신을 좀 더 알고 이해 할 수 있다면 지금 살아가는 모습을 받아들이고 적극적 으로 대처 할수 있지 않을까요?
궁금하신점 고민 되시는점 마땅하게 상담 장소 찾지 못하신 분들 주저 말고 연락주세요.
자기 사주를 이해하게되면 큰 힐링도 얻게 됩니다.
2-30대 젊은 분들도 전화를 자주 주십니다.

충분한 상담시간으로 알기 쉽게 궁금한점과 미래에 대한 지침등을 설명해 드리겠습니다
25년동안 지인 고객등을 통해 제가 하는 일과의 접목등을 통해 입증과 검증을 해왔습니다 

가끔 신점하시는 분들로 알고 전화주시는 분이 있는데 신점 사이킥 아니라고 미리 말씀드립니다 미국에서 태어나신 자녀분이든 한국에서 태어나신 분이든 연락주세요 

 감사합니다.

*예약방법 및 진행절차 .. 꼭 읽고 전화 주세요 !! 

카카오톡 아이디 louis9806 또는 전화 702-827-9379로 먼저 문자 보내주세요!! 
 문자에 예약 신청 또는 상담관련 문의라고 연락주시면 확인 후 연락 드리겠습니다*

1) 간혹 상담중 이면 바로 연락 못 드리니 양해 바랍니다.
2) 문자 확인하면 전화로 통화하여 상담 관련하여 궁금하신거 문의해주시고 상담하시기로 
   결정하시면 필요한 정보(태어난곳 , 성함, 생 년/월/일/시 ) 먼저 받고 편한 상담 시간 협의 
   드립니다. 결제 정보등도 알려드립니다. ( 결제는 Zelle 또는 Venmo로만 결제 합니다 ) 
3) 약속된 상담 시간에  전화를 통해 한 시간 정도 전화로 상담 진행 합니다.
    

(메모 준비) 365일 24시간 언제든 문의하시면 친절한 상담 약속 드리겠습니다.

"사주 보시는 분에게 충실하게 봐드리기 위해 하루에 3명 이상 보지 않기에 상담 시간 
 정하는 게 중요합니다"
댓글
새벽집 Korean BBQ 런치 스페셜 - 10월 31일까지 new  - news1[2022-09-23]
개 물림 사고와 주택보험 new  - news1[2022-09-23]
가구 및 침구세트 각종 모든것 팝니다 new  - Gloria[2022-09-23]
[온라인] YG 퍼블리셔 작가의 MIDI 음악 작곡/편곡 레슨 new  - 음악프로듀서[2022-09-22]
[온라인] 음악 작곡 편곡 / 오디오 편집 / 음정 보정 / 믹싱 & ... new  - 음악프로듀서[2022-09-22]
[업소탐방] 박화실 보험 new  - news1[2022-09-22]
조지아, 학자금 대출 탕감 150만명 대상 new  - news1[2022-09-22]
애틀랜타공항 여행 만족도 미국 7위 new  - news1[2022-09-22]
개 짖는 소리 10분 넘으면 벌금 1000불…애틀랜타 시 조례 개정 new  - news1[2022-09-22]
한국산 식품값, 미국선 당분간 안 올린다 new  - news1[2022-09-22]
테슬라, 모델3 등 파워윈도우 안전문제로 美서 110만대 리콜 new  - news1[2022-09-22]
온몸 아프고 피로… 30~50대 여성이라면 의심해볼 질환 new  - news1[2022-09-22]
아침에 ‘3가지’ 증상 있다면 심장마비 조심 new  - news1[2022-09-22]
대입 공통지원서(커먼 앱) 소수계 지원자 8년간 급증 new  - news1[2022-09-22]
[전공 탐방 ⑤] Finance… 가장 큰 규모의 산업군 중 하나 new  - news1[2022-09-22]
‘새 투자이민’ 요건·감사 대폭 강화 new  - news1[2022-09-22]
파월 "미국 집값 너무 올랐다…부동산시장 조정 거칠 것" 경고 new  - news1[2022-09-22]
[써니 김 부동산 칼럼] 부동산 폭락일까? 둔화일까? new  - news1[2022-09-22]
모기지 조기 상환, 목돈 생기면 추가 원금 갚아라 new  - news1[2022-09-22]
주택매매 7개월 연속 감소…15년만에 최장기 침체 new  - news1[2022-09-22]
미국 금리 상승에 주택시장 둔화 속 다가구 신축은 급증 new  - news1[2022-09-22]
브릿지 키즈(BRIDGE KIDS) 골프 꿈나무 참가자 모집  - news1[2022-09-22]
대나무 PREMIUM화장지 24롤 250매 $40  - bamboo[2022-09-21]
애틀랜타 인구, 2060년엔 1천만 근접  - news1[2022-09-20]
SAT·ACT 제출 선택…시험 한번은 보고 결정해도 좋아  - news1[2022-09-20]
학생융자 탕감안…나는 자격이 되나  - news1[2022-09-20]
[대학 순위 분석] SAT보다 고교성적∙평균 졸업률 비중 높아져  - news1[2022-09-20]
[김성환 변호사 이민 칼럼] DACA와 공공부조  - news1[2022-09-20]
주택건설업계 “부동산 전망 어두워”  - news1[2022-09-20]
2022.11.15.(화) 통역 및 가이드 해주실분 찾습니다. (자동차가...  - baritone[2022-09-20]
조지아 최고 대학은 에모리대  - news1[2022-09-19]
'녹차 수도' 보성 대표 특산품 미국 애틀랜타에 떴다!  - news1[2022-09-19]
미 주택경기 침체 '심각' 애틀란타는 선방  - news1[2022-09-19]
챔블리/도라빌 지역 간병인 선생님 찾습니다  - 프로스퍼홈케어[2022-09-19]
쟈니정 애틀란타 부동산 - 애틀란타 조지아 부동산 / 9월 셋째 주 20...  - news1[2022-09-19]
쟈니정 애틀란타 부동산 - 애틀란타 조지아 부동산 / 전문가들, 드디어 ...  - news1[2022-09-19]
미 전역서 현대·기아차 '도둑질 챌린지' 기승…소송도 확산  - news1[2022-09-19]
우유 대신 찬물 넣는 시리얼 나왔다  - news1[2022-09-19]
프린스턴대, 학비전액지원 확대…연소득 6만5천→10만불이하로  - news1[2022-09-19]
조기 전형 전략 필요성…자신에 맞는 한 곳에 올인해야  - news1[2022-09-19]
전국 대학 상위 20곳 중 19곳 연 학비 5만5000불 이상  - news1[2022-09-19]
청소년·소수계 대상 암호화폐 사기 급증  - news1[2022-0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