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300-73-trans4

교육 정보

글보기
제목
2022-23 Common App 지원자 행동분석과 동향
조회 32 추천 0
2023-02-01 23:11
작성자

커먼앱 (Common Application)은 학생들이 대학에 얼마나 지원하고 있는지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가장 좋은 자료이다. 그리고 2023년 가을 학기 지원자 통계에 대한 첫 번째 정보가 발표됐다. 2023년 지원자 비율과 앞으로의 전망을 분석했다.


지난 11월 1일 기준 Common App 대학 841곳에 727,047명의 학생이 지원했다(※Common App 지원자의 분석 목적을 위해 2019-20년 이후로 소속된 841곳의 데이터만 집계했다). 이는 2019-20년(코로나 영향을 받지 않은 마지막 해) 대비 무려 26% 증가한 것이다. 총 지원자는 2,030,120건(2019~20년)에서 2,764,654건(2022~23년)으로 41% 증가했다.


또한, 소수 집단(Underrepresented Minority, URM)에 포함되는 지원자는 2019~20년 동안 32% 증가한 반면 이민 1세 자녀 지원자는 43% 증가해 같은 기간 미국에서 학위를 취득한 학부모를 둔 지원자 비율보다 2배가 많았다. 저소득층 학생들의 Common App 수수료 면제 자격을 보고한 학생 비율은 54%, 수수료 면제 자격을 보고하지 않은 학생 비율은 16%로 3배 이상 증가했다.


조기전형 지원에 있어서도 학생들의 경제적, 지역적 배경에 따라 다른 행동양상이 나타났다. 고소득층의 학생들은 그렇지 않은 학생들보다 조기전형 시스템을 더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통계자료가 나왔다. 조기전형 지원자의 약 61%가 전국적으로 가장 부유한 지역 5분위에 거주한 반면 하위 5분위는 5%에 불과했다. 지난 2년 동안, 경쟁률이 높은 상위권 대학들은 최종 입학 등록률이 높았지만 하위권 대학들은 지원자 수 감소와 함께 학생유치 관련 상황이 열악했다.


이는 Common App이 올해 발표할 많은 연구 중 첫 번째이다. 일부 Early Decision/Early Action 지원자는 포함되지만 Regular Decision 지원자와 구분되지 않는다.


지금까지 유학생 지원자 수가 눈에 띄도록 증가했다. 이들의 2019~20년 이후 증가율(63%)은 미국 지원자(20%)의 3배가 넘는다. 지원자 규모별 상위 5개국은 중국, 인도, 나이지리아, 가나, 캐나다였다.


올해 입시의 또 다른 핵심 쟁점은 표준화 시험인 SAT와 ACT시험이다. Common App의 연구 및 애널리틱 시니어 매니저인 Preston Magouirk는 “Common App 대학의 4%만이 SAT 또는 ACT시험을 입학에 필요로 한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Test optional 정책이 도입된 후에도 SAT/ACT 점수를 제출하는 학생이 입학심사에 있어 우위를 차지하는 점은 변하지 않았다. 올 2023-24 어드미션 사이클에도 MIT, Georgetown, 그리고 많은 플로리다 주립대학들을 제외하고는 대부분의 학교들이 Test optional을 이어가지만, 상위권 대학 기준 매년 약 70% 이상의 합격자들이 SAT/ACT 점수 제출을 했다는 점을 기억하자.


2019-20년 코로나로 인해 대부분의 대학들이 SAT, ACT시험을 제외/선택사항으로 조정하기 전 초기의 지원자 중 78%가 시험 점수를 제출했다. 다음 해 많은 학생들이 SAT나 ACT시험을 볼 수 없게 되자, 그 비율은 45%로 감소했다. 2021-22년에는 시험들이 더 널리 보급되면서 수치가 51%로 증가했다. 하지만, 이 연구에서 48%의 지원자들만 시험 점수를 제출했다.


Magouirk는 “데이터가 제기하는 정말 설득력 있는 질문은 향후 몇 달 동안의 데이터가 모든 소득 수준에서 유사한 성장을 보여줄 것인지에 달려있다”라고 말했다. 그는 “Common App은 더 많은 고등학교로 범위를 넓히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올해 현시점에서 정확한 수치를 말하기에는 너무 이르다. 대학들은 이제 잠재 능력을 갖춘 학생들에게 다가가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1 그레이스 김 원장 아이앤트에듀케이션.jpg
그레이스 김 원장 / 아이앤트에듀케이션

문의: (323)413-2977

iantedu.com

댓글
애틀랜타 도심의 지뢰밭 ‘싱크홀’ 발생 new  - news1[2024-03-01]
이홍기 애틀랜타한인회장, 보험금 거짓말 들통 new  - news1[2024-03-01]
애틀랜타한인회 새 건물관리위원회 출범 new  - news1[2024-03-01]
CVS·월그린스 ‘먹는 낙태약’ 이달부터 판매 개시 new  - news1[2024-03-01]
캠프 조지아 주지사, 사무실서 Lunar New Year 선포식 개최 new  - news1[2024-03-01]
세계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 회장단, VETLANTA 10주년 기념 행사 ... new  - news1[2024-03-01]
체로키 카운티 세리프국 구인 new  - WALEC[2024-03-01]
약 먹은 뒤엔 '디카페인 커피'도 마시지 마세요… 이유 뭐길래?  - news1[2024-02-29]
2024년 풀톤-한국 무역 리셉션 개최  - news1[2024-02-29]
아파트 렌트비 수수료 없이 카드로 내는방법!  - James Choi[2024-02-28]
조지아주, ‘현대의 날’ 선포…“4분기부터 전기차 생산 개시”  - news1[2024-02-27]
매일 ‘이 과일’ 챙겨 먹으면… 출렁이는 뱃살 쭉 빠진다  - news1[2024-02-27]
2024년 청소년 커뮤니티 봉사참여 / 회원모집 !   - 조선생[2024-02-27]
2024년 SAT 여름방학 특강!   - news1[2024-02-27]
조지아 대학교 영어 프로그램 안내  - UGA 집중영어프로그램[2024-02-27]
유통량 가장 많은 100달러 지폐, 쓰기는 가장 어려워  - news1[2024-02-26]
FAFSA 대란에 ‘디시전 데이’ 연기 속출  - news1[2024-02-26]
아메리카노 vs 콜드 브루… 소화 기능 약하면 ‘이것’ 추천  - news1[2024-02-26]
NEWBERRY, SC 근무인력 모십니다  - kaisim[2024-02-26]
2024.02.27.에 애틀랜타 세미나를 도와주실 파트타이머를 모집합니다...  - 제이씨앤컴퍼니[2024-02-26]
교통사고가 나셨습니까? 이젠 소송전문 변호사에게 연락하세요.  - mary[2024-02-25]
FDA "스마트워치 이용한 혈당 측정 피하라" 경고  - news1[2024-02-25]
"폭력적 이웃 환경 노출, 어린이 두뇌 발달에도 부정적 영향"  - news1[2024-02-25]
美 상업용 부동산 위기 고조…올해 들어 압류건수 증가세  - news1[2024-02-25]
WALEC, 리브스 고문변호사 영입  - news1[2024-02-25]
세계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 로렌스빌 경찰서장 방문   - news1[2024-02-23]
한라그룹 미국법인 HL Uriman 신입/경력직 채용공고  - KT Song[2024-02-23]
주택거래 살아나나…1월 기존주택 판매 전월대비 3.1% 늘어  - news1[2024-02-22]
예일대 입시때 SAT·ACT 등 표준화된 성적 제출 다시 의무화  - news1[2024-02-22]
[HDGC GROUP] 2024 현대건설 인력채용  - Hdgcgrp[2024-02-22]
2024.02.27.에 애틀랜타 세미나를 도와주실 파트타이머를 모집합니다...  - 제이씨앤컴퍼니[2024-02-21]
쿠쿠정수기-배경화 2월프로모션 곧 끝나가요!! 오늘부터 H마트 상품권 1...  - 배경화[2024-02-21]
호두과자 택배 받아보셔요  - cocohodorhs[2024-02-21]
2024년 2월, 꼭 알아둬야 할 절세, 투자전략, 자산관리 세미나에 참...  - 제이씨앤컴퍼니[2024-02-21]
잘생긴 부모 둔 자녀 돈 더 번다  - news1[2024-02-19]
새롭게 바뀐 취업비자(H-1B) 신청  - news1[2024-02-19]
남편과의 잠자리가 설레지 않을 때… ‘이 음식’ 도움  - news1[2024-02-19]
세계 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 귀넷카운티 셰리프국 국장 선거 조셉 마크 후...  - news1[2024-02-19]
통역/ 관리자 모십니다(테네시)  - 이은영[2024-02-19]
애틀랜타 고교서 괴한 총격에 학생 4명 다쳐  - news1[2024-02-18]
조지아 2번째 공립의대 개교한다  - news1[2024-02-18]
일어나자마자 커피 마시면 안 되는 이유  - news1[2024-02-18]
미국 입국 거부 2배 늘었다  - news1[2024-02-18]
JC&Company Group, 2024 상반기 절세, 투자, 자산관리 ...  - 제이씨앤컴퍼니[2024-02-17]
2024.02.27.에 애틀랜타 세미나를 도와주실 파트타이머를 모집합니다...  - 제이씨앤컴퍼니[2024-02-16]
108번 쪽 룸메이트 구합니다  - Han LEE[2024-02-15]
2024년 2월, 꼭 알아둬야 할 절세, 투자전략 세미나에 참여하세요!  - 제이씨앤컴퍼니[2024-02-13]
NEWBERRY, SC 근무인력 모십니다.  - kaisim[2024-02-13]
현대차그룹, 조지아서 10월부터 전기차 생산  - news1[2024-02-13]
암 막는 식사법… ‘접시 하나’ 준비하세요  - news1[2024-02-13]
현대차, 조지아 전기차 공장인력 교육훈련센터 착공  - news1[2024-02-13]
이홍기 제36대 애틀랜타 한인회장 취임식  - news1[2024-02-13]
젊을 때 술 많이 마시는 여성, 유방암 위험 높다  - news1[2024-02-13]
맛있고 건강에 좋은 멕시코 고산에서 자란 무공해 태양초 고추가루!  - Theresa[2024-02-11]
“15만불 보험금 수령 사실, 왜 감췄나?”...애틀랜타한인회 재정투명성...  - news1[2024-02-10]
온라인 단기렌트 사기 한인 피해 속출  - news1[2024-02-10]
[HDGC GROUP] 2024 현대건설 인력채용  - Hdgcgrp[2024-02-09]
108번 슈가로프 쪽 룸메이트 구합니다  - Han LEE[2024-02-09]
현대기아차 1차 협력업체 아진 조지아 관리직 모집 건(조지아, 서배너)  - AJIN[2024-02-09]
생선 비린내 확실히 잡으려면?  - news1[2024-02-08]
반려견 ‘자연식’ 수의사는 권장할까?  - news1[2024-02-08]
일본의 장인정신 솔직히 속는느낌도 있어요  - news1[2024-02-08]
홍삼 분말 6년근 홍삼 파우더   - Jun kim[2024-02-08]
세금 보고 국세청 사칭 주의보…이메일·문자·SNS 통해 접근  - news1[2024-02-07]
세계 아시안 사법경찰 자문위원회, 둘루스 경찰서 방문  - news1[2024-0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