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300-73-trans4

머니 칼럼

글보기
제목
“미국인들도 팁 지겹다”…평균 팁은 얼마?
조회 16 추천 0
2024-03-16 19:19
작성자

한인타운2.jpg
 

▶ 예상보다 적은 13%로 조사

▶ 4분의3은“팁 요구 지나쳐”

▶ 20%는 “팁 의무 부과 경험”

▶ “죄책감에 팁 준다”반응도


미국인 대다수가 식당과 서비스 업종의 팁 요구가 너무 지나치다고 생각하며 실제 남기는 팁은 업소가 요구하는 20% 보다 훨씬 낮은 12.9%인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쿠폰 사이트인 쿠폰버즈(CouponBirds)가 1,2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최근 설문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의 79.3%는 “편의점이나 키오스크(무인기기)까지 팁을 요구하는 것은 지나치다”고 응답했으며 47.3%는 키오스크 팁을 경험했다고 답했다.


조사 결과 놀랍게도 응답자의 39.7%는 “업소가 팁을 주지 않으면 서비스가 더 나빠질 것이라고 미리 알려줬다”고 답했으며 20%는 “팁을 의무적으로 내도록 하는 업소를 이용했다”고 응답했다.


전체 금액의 15% 수준이었던 미국의 팁은 코로나19 팬데믹을 거치면서 크게 상승해 현재 대부분의 업소들이 20~25%를 요구하고 있다.


‘팁플레이션(tipflation)’이라고 불리는 이같은 현상 속에서 전체 응답자의 60%는 “팁을 충분히 주지 않았다는 이유로 서버가 공격적인 태도를 보였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조사 결과 응답자의 3분의 2 가량은 “종업원과의 어색함을 피하기 위해, 또는 죄책감 때문에 팁을 주고 있다”고 답했다.


이같은 피로감 때문에 전체 70%는 “예전보다 팁을 적게 준다”고 답했고 응답자들의 팁 평균은 전체 금액의 12.9%인 것으로 조사됐다. 팁을 주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는 ‘긴 대기 시간’, ‘낮은 음식의 질’, ‘서비스가 필요없는 상황’을 꼽는 사람이 대부분이었다.


한편 팁을 받는 종업원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의 60%는 “전체 수입의 30% 이상을 팁에 의존한다”고 답했고, 절반을 넘는 51%는 “팁 없이 시간당 임금을 25달러 이상으로 올리는 것을 선호한다”고 답했다. 반면 39.3%는 “팁을 더 자유롭게 주는 것이 좋다”고 응답했다.


앞서 퓨리서치 센터가 성인 1만1,94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또 다른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의 57%가 “식당에서 식사를 할때 15% 이하의 팁을 준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37%는 15%가 표준 팁이라고 답했고 18%는 15% 미만의 팁을 준다고 응답했다. 퓨리처시는 “응답자의 2%는 팁을 한푼도 주지 않는다고 답했다”고 밝혔다.


퓨 리서치는 “의외로 절반 이상인 57%가 팁을 15% 이하로 주고 있다”며 “미국에서 팁에 대한 사회적 합의는 아직 부족하다”고 말했다.


또한 업체에서 권장 팁 금액을 제시하는 것에 대해 40%가 반대한다고 밝혀 찬성한다(24%) 보다 훨씬 높았다.


업체에서 계산서에 팁을 자동으로 포함시키는 행위에 대해서도 72%가 반대하고 찬성은 10%에 불과했다. 팁을 주는 이유에 대해 의무감과 부담감 때문이라고 답한 성인이 29%로 자의에 의해서라고 답한 21%보다 많았으며 경우에 따라 다르다고 답한 응답자는 49%다.

댓글
JDX Blinds & Shutters 블라인드 전문업체 new  - JDX[2024-04-16]
G-WINTECH .INC. 구인 new  - Gwintech[2024-04-16]
애틀란타 에서 가장 믿을 수 있는 통역 번역 서비스 new  - 박정흠[2024-04-16]
현대기아차 1차 협력업체 아진 USA 관리직원 모집 건 (알라바마) new  - AJIN[2024-04-16]
한국도서 온라인 서점 'bookstore12' 오픈 기념 이벤트! new  - Jamie[2024-04-16]
한국도서 온라인서점 오픈 이벤트 new  - Jamie[2024-04-16]
[사업체] 한국도서 온라인서점 오픈 이벤트 new  - Jamie[2024-04-16]
[사업체] 한식 케더링, 아침/점심 식당 매매 - 얼바인, 오렌지 카운티/캘리포니아... new  - Susan Lee[2024-04-16]
[사업체] Beer & Wine ABC License, 100% Employees ... new  - Susan Lee[2024-04-16]
WALEC, 유니온시 윌리엄스 시장 명예고문 위촉 new  - news1[2024-04-15]
led 주차장 /외벽 light new  - yi lo[2024-04-15]
104번 여성 룸메이트 구합니다 new  - kim[2024-04-15]
[새차] 2023년형 RAV 4 하이브리드 new  - jennandsung[2024-04-15]
[사업체] 네일가게 new  - Angie[2024-04-14]
미드타운 아파트 5월부터 거주자-여성분만!   - 김나현[2024-04-13]
머리에 '이런 비듬' 많아지면… 탈모 곧 올 수 있다는 뜻  - news1[2024-04-12]
SAT 점수 제출해야…하버드대도 의무화  - news1[2024-04-12]
세계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 2024 AKP 차세대 스포츠 행사 참석  - news1[2024-04-11]
[마지막모집] 대학관계자는 말하지 않는 IVY합격 & SAT1500점 전...  - veteransedu[2024-04-11]
1일 1커피, 건강에 이로울 수 있다지만… 주의해야 할 사람은?  - news1[2024-04-10]
방 세놓음-둘루스H마트 5분거리  - Kongi[2024-04-10]
Metro by T-Mobile 사업 파트너를 모집 합니다 !  - ryan jeong[2024-04-09]
이층방 렌트  - 이성희[2024-04-09]
'억'소리 나는 美대학등록금…"아이비리그 연간 9만달러 넘겨"  - news1[2024-04-09]
이번주 금요일 부동산 투자세미나를 진행합니다. (선착순 30명)  - 황희찬[2024-04-09]
다음달에 찾아 뵙겠습니다.  - The Bake[2024-04-09]
브런치&베이커리 카페 구인  - The Bake[2024-04-09]
함께 그림 그려요! (성인 미술 취미)  - Taelee Kim[2024-04-09]
함께 그림 그려요! (성인 미술 취미)  - Taelee Kim[2024-04-09]
✨솔라셀, 2차전지 필드, 설비, C/S 엔지니어 채용(조지아,애틀란타,...  - 트윔[2024-04-08]
세계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 콴자홀 전 연방하원의원 명예고문 위촉  - news1[2024-04-07]
무빙세일합니다.  - oe suk park [2024-04-06]
[무제한 플랜 $45+shipping]현지에서 사용중인 휴대폰 그래도 한...  - Steve[2024-04-06]
[채용] 자동차/반도체/베터리/가전/BIO/물류/건설업체 신입 및 경력사...  - Jay Jung[2024-04-06]
[사업체] 프린팅,판촉물 도매/소매  - ALEX[2024-04-06]
오바마케어 건강보험 년중등록가능  - ALEX[2024-04-06]
사람 찾습니다  - JW[2024-04-05]
스와니 타운하우스 렌트  - Andy[2024-04-05]
세계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부활절 맞아 로렌스빌 경찰서 방문  - news1[2024-04-03]
현대기아차 1차 협력업체 아진 조지아 직원 모집 건 (조지아, 서배너)  - AJIN[2024-04-03]
니즈모바일 ESIM 상품을 소개합니다~!  - nizmobile[2024-04-03]
[사업체] 픽업스테이션 파실 분 연락주세요.  - Sean Chung[2024-04-03]
[사업체] 리커스토어 파실 분 연락주세요.  - Sean Chung[2024-04-03]
SKT, KT, LG u+ 한국 방문시 사용하는 한국 선불 유심카드 판매...  - Tim Park[2024-04-02]
[Enchem America] 제조/생산 채용 공고 Commerce, G...  - Ellie Kim[2024-04-02]
미국 최대의 한인 합동강연이 애틀랜타에서 열립니다. (feat. 김광석 ...  - 황희찬[2024-04-02]
SK배터리/통역 및 간단한 서류작업 [1]  - Youngjoon Jeoung[2024-04-02]
세계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 귀넷카운티 검찰청 방문  - news1[2024-03-31]
[통역] 애틀란타 비즈니스 미팅 통역 구함 [1]  - Alex[2024-03-27]
일식당에서 함께 일하실 스시 셰프님을 모십니다.  - Bobby[2024-03-26]
5월초~7월말 단기 렌트 - 조지아텍 부근 원룸 (스튜디오)  - Brian[2024-03-26]
[구인] 직원식사 도우미  - Hansc[2024-03-26]
Georgia 에서 전문가가 통역 번역 해드립니다.  - 박정흠[2024-03-26]
자동차 베터리 설계 설비 업체 LJ POWER 에서 인재 채용합니다.  - Terry[2024-03-25]
109번 쪽 룸메이트 구합니다  - Han LEE[2024-03-23]
세계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 쟌스크릭 경찰서 방문  - news1[2024-03-22]
세계아시안사법경찰자문위원회, 둘루스 경찰서 방문  - news1[2024-03-22]
애틀란타 비지니스 미팅 통역사 모집  - 통공[2024-03-22]
방 세놓음-둘루스H마트인접  - Kongi[2024-03-20]
현대 기아차 1차 협력업체 아진 조지아 직원 모집 건 (재경팀, 신입)  - AJIN[2024-03-20]
Bluu Inc.에서 함께 일하실 직원 모집합니다.  - bluuhr[2024-03-19]
현대기아차 협력업체 우신USA 생산관리직 모집 건 (알라바마)  - AJIN[2024-03-19]
Georgia 에서 활동 가능한 프리랜서 통번역사를 모십니다.  - 박정흠[2024-03-19]
하숙합니다.  - Dong song [2024-03-19]
소비자단체-부동산업계 수수료소송 합의…매도자부담 관행폐지  - news1[2024-03-18]